Back to Top

Inewhair

대머리 블로그

대머리 블로그

탈모약의 효과는 사람마다 달라요

탈모약의 효과는 사람마다 달라요

환자분들에게 탈모약을 처방하다 보면 사람마다 약 반응이 정말 많이 다름을 느낍니다. 어떤 분은 같은 사람이 맞나 싶을 정도로 엄청나게 좋아져서 오시는 분도 있고

baldingblog.co.kr/2803

아보다트(두타스테라이드) 복용 1년 후 전후 사진

프로페시아(피나스테라이드), 아보다트(두타스테라이드)로 대표되는 탈모 치료약들이 있습니다. 이 약들을 복용하면 과연 머리카락이 다시 나는지 효과에 대해서 의구심을 갖는 분들이 많이 있

baldingblog.co.kr

어떤 분은 약을 드신 것인지조차 의심될 정도로 효과가 거의 안 느껴지는 분들도 있습니다.

논문마다 통계가 조금씩 다르지만 개인적으로 느끼는 수치는 약 90% 정도의 분들은 효과를 보고 10% 정도에서는 효과가 없는 것 같습니다. 효과가 있는 90% 환자분들 중에서 그중 50~60% 정도는 머리카락이 굵어지거나 다시 나는 효과 정도가 있고, 나머지 분들은 유지되는 정도의 효과가 있습니다.

약 효과에 대해서는 먹어보기 전까지 미리 예상하기 어려운데, 테스토스테론 수치가 높거나, 안드로겐 수용체의 특정 염기서열(CAG/GGC) 반복 횟수가 짧으면 피나스테리드 등의 약효가 높다는 보고가 있습니다만, 임상적으로 적용되고 있는 것은 아닙니다.

탈모약들

약효가 다른 이유 중에 하나는 소위 말하는 ‘약발’이 정말 존재하기 때문입니다. 주사약과 경구약은 몸에서 흡수해서 반응하는 효율이 좀 다릅니다. 주사제가 흡수율이 높아서 효과를 좀 더 느끼는 분들이 많죠. 보통은 먹는 약은 주사제에 비해 50-60% 정도의 생체이용률(bioavailability)을 보이는데, 같은 실험에서도 일부에서는 먹는 약이 주사제 이상의 생체이용률이 나오는 경우도 있고, 평균에 훨씬 못 미치는 경우도 있습니다.

이런 실험들을 보면서 최근에 느끼는 점은 효과가 적다고 느끼는 분들은 약 용량을 조금 높여서 한번 시도해보면 어떨까하는 생각을 하고 있습니다.

p.s. 탈모약 용량을 높인다고 약효가 더 높다고 보고된 바는 없습니다. 저도 지금까지는 권하지 않았었던 부분이고 아직도 고민 중입니다…

-뉴헤어 대머리블로그-

Facebook
Twitter
Email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