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Inewhair

대머리 블로그

대머리 블로그

모발이식 재료로서 체모, 수염, 모발의 비교

모발이식 재료로서 체모, 수염, 모발의 비교


모발이식 이식 때 일반적으로 자신의 뒷머리 혹은 옆머리에 있는 머리카락을 채취해서 확보 후 필요 부위에 이식하게 됩니다. 그런데 모발이외에도 수염이나 몸에 있는 털 체모를 이용해서 이식을 할 수도 있습니다. 머리카락, 수염, 가슴털 등 어떤 것을 이용해서 모발이식을 하는 것이 가장 좋을까요?

위 도표는 머리카락의 성장주기가 신체에 존재하는 털 가운데서 가장 길다는 것을 보여줍니다. 성장기의 비율이 85%, 성장기의 기간이 2-6년입니다. 그래서 결론적으로 말씀드리면 머리카락이 모발이식을 하는데 있어서 가장 좋습니다. 그래서 실제 수술도 체모는 채취할 머리카락이 모자라거나, 중요도가 떨어지는 부위에 이식할 때 등 차선책으로서 사용되고 있죠.

수염은 머리카락보다는 다소 떨어지지만 성장기가 70%, 기간이 1년 정도로 머리카락을 제외한 부분 중에서는 그 다음으로 좋은 자원이 됩니다.

가슴털 같은 몸의 털은 성장주기기 비율이 30%로 매우 낮기 때문에 효율이 떨어지게 됩니다. 그래도 머리카락이 모자랄 때는 안쓰는 것보다는 낫기 때문에 사용하기도 합니다.

-뉴헤어 대머리블로그-

김진오 jinokim@iNEWHAIR.com | NHI뉴헤어 대표원장 | 성형외과전문의 | 미국 모발이식 전문의(ABHRS) |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외래교수

*원문에 대한 링크를 걸어주시면 모든 컨텐츠는 복사하셔서 자유롭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Facebook
Twitter
Email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