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Inewhair

공지사항

뉴헤어에서 전하는 다양한 소식과 함께하세요!

'Dr. 김의 탈모이야기' 모발이식의 혁명, 비절개 모발이식으로 빠르고 안전하게 건강한 모발을 되찾는다

작성자
뉴헤어
작성일
2015-11-27 18:11
조회
423

'Dr. 김의 탈모이야기' 모발이식의 혁명, 비절개 모발이식으로 빠르고 안전하게 건강한 모발을 되찾는다

기사등록 일시 [2015년 9월 4일] 


사회생활에서 외모가 경쟁력이 되면서 직장생활을 하는 남성들이 신경 써야 할 것이 크게 늘었다. 세련되고 지적인 인상을 주기 위한 첫 번째는 헤어스타일이라고 할 수 있는데 최근 탈모로 인해 고통 받는 남성이 늘어나면서 모발이식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탈모로 고통 받는 사람들이 가장 받고 싶어 하는 치료는 모발이식이다. 가발이나 흑채 등이 머리가 없는 부분을 어느정도 보완해 줄 수는 있지만 아무리 잘 만들어진 가발이나 흑채라도 자연 모발의 느낌을 완벽하게 재현하기는 불가능하다. 또 매운 음식을 먹거나 날씨가 더워 땀이라도 흐르게 되면 흑채가 흘러내리기도 하고 가발을 착용한다면 땀이 더 심하게 나 곤욕을 치르기 마련이다. 때문에 많은 탈모 남성들이 모발이식에 관심을 갖고는 있지만 비용, 치료에 들어가는 시간, 치료 후 회복기간 등 여건적인 문제로 선뜻 모발이식을 결정하지 못하고 있다.
 
기존에 시술되던 모발이식은 절개모발이식법으로 모낭추출을 위해 주로 뒷머리 등 잘 보이지 않는 부분에서 두피를 절개한 후 절개된 두피에서 모낭을 추출하고 모낭을 이식하는 시술법이다. 후에 절개된 두피부분은 봉합수술이 이루어진다. 절개모발이식법은 모낭 추출이 상대적으로 쉽지만 수술 후 흉터가 남고 두피가 당기는 느낌이 들거나 통증이 발생하는 등 단점이 있어 새로운 모발이식법에 대한 연구가 꾸준히 진행되어 왔다. 이런 단점을 보완하기 위해 비절개 모발이식이 개발되어 최근 많은 남성들이 다시 모발이식에 관심을 보이고 있다.
 
이와 관련 비절개 모발이식으로 잘 알려진 뉴헤어모발이식센터 김진오 대표원장은 “비절개 모발이식법은 절개모발이식법을 대체하기 위해 개발된 방법이다. 두피를 절개하지 않고 모낭을 채취하는 모낭단위채취술(fue)이란 방법으로 가능해진 이식법이다. 이 방법은 추출기를 이용해 모낭 단위로 절개 없이 모낭을 채취하는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때문에 기존 절개모발이식법과는 다르게 수술 후 흉터가 남지 않고 통증 또한 크게 줄인 것이 장점이다”라고 설명했다.

 
비절개 모발이식은 모발 이식의 성공률이 절개모발이식보다 낮은 것이 단점이었다. 때문에 모발 이식의 성공률은 높이는 새로운 방법으로 뉴헤어모발이식센터의 슬릿(Slit)이식법이 개발되었다. 슬릿이란 좁고 가느다란 구멍 혹은 모공이라는 뜻으로 슬릿이식은 말 그대로 적출한 모낭을 이식하고자 하는 모낭에 꼭 맞게 안착시키는 기법이다. 슬릿이식은 모공에 남는 공간이 거의 없이 모낭을 안착시킨다. 남는 공간 없이 접촉면이 넓어짐으로써 모낭이 더 확실히 이식되게 되고 상처가 작아짐으로써 불필요한 흉터나 상처 없이 모발이 이식된다. 또한 모발의 밀도 역시 더 촘촘하게 이식이 가능해 더욱 자연스러운 모발이 완성된다.
 
정교한 시술에도 사람마다 약간의 흉터가 생기기도 하는데 이런 경우 뉴헤어 미국 본원과 김진오 원장이 공동 개발한 SMP 두피 문신을 통해 그 자국을 완벽에 가깝게 가릴 수 있다. SMP두피문신은 2015년 미국 임상 미용 피부과학 학회지에도 소개됐을 만큼 최신 모발 시술로 모발 이식 후 생긴 흉터자리에 모발 모양의 정교한 문신을 하여 실제로 보기에는 모발이 있는 것으로 보이게 만드는 시술이다.
 
김진오 대표원장은 “탈모인을 위한 탈모치료법들이 많이 개발되었지만 기술들을 과대포장하거나, 무허가로 시술하는 업소 들이 있기 때문에 믿을만한 전문기관에서 치료를 받는 것이 중요하다. 능력있는 의료기관을 고르기 위해 언론이나 후기 등을 꼼꼼히 검색해보고 사전 상담을 받으면서 의료진의 신뢰도, 경험 등을 판단한 후 의료기관을 선정하는 노력이 필요하다”라고 조언했다.
 
온라인뉴스팀


 원글보러가기 > http://newsculture.heraldcorp.com/sub_read.html?uid=61338&section=sc1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