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Inewhair

공지사항

뉴헤어에서 전하는 다양한 소식과 함께하세요!

비절개 모발이식, 이식량 확인 가능할까?

작성자
뉴헤어
작성일
2014-05-12 15:55
조회
350



비절개 모발이식, 이식량 확인 가능할까?


입력시간 : 2014.05.05 13:49:55
수정시간 : 2014.05.05 13:53:01

모발이식은 다른 미용수술보다 비교적 긴 시간 수술을 받게 된다.

특히 비절개 모발이식(FUE)와 같은 경우엔 모발을 채취하는 과정에서, 모낭을 한 개 한 개 채취하므로 이식량에 따라 수술 시간도 비례해서 늘어난다. 마찬가지로 이식하는 모낭의 개수에 따라 수술비용이 책정된다.

모발의 이식량만 가지고 수술의 결과를 논할 수는 없지만, 매우 중요한 요소인 것은 확실하다. 젊은 탈모 환자는 누구를 막론하고 머리카락에 대해서 만큼은 민감한 태도를 가지고 있기 때문에 이식량에 민감한 것은 당연한 일이다.

NHI뉴헤어 모발이식 센터 유영근 원장은 “상담을 위해 찾아온 환자나 온라인으로 문의 받는 질문 중 가장 빈번한 것이 ‘얼만큼 이식해야 하는가?’ 였다”며 “모발이식 양만큼 중요한 것이 모발이식의 계획이지만, 이식량을 궁금해 하는 사람이 많은 이유는 잃어버린 모발에 대한 보상심리가 크게 작용하기 때문이다”이라고 밝혔다.

비절개 모발이식을 받은 후 모발이식 양을 확인하는 방법에 대해 김진오 원장은 “FUE(비절개 모발이식)수술은 1주일 정도가 지나고 나면 이식된 모낭의 수를 맨눈으로 세기 어렵다”며 “이식부위에서 찾는 것보다는 뒷머리의 흔적으로 찾는 것이 빠르지만 본인이 수술을 받은 병원을 신뢰할 수 있다면, 수술이 끝난 뒤 자신의 수술 기록과 모낭 기록지의 열람을 요구하는 것이 좋다”고 설명했다.

이어 “모발이식을 전문적으로 하고 있는 병원이라면 해당 기록지에 모낭이 어떻게 채취되고, 어떤 상태였는지에 대한 개별기록이 모두 담겨 있어야 한다”며 “만일 4000모 이식이었다면 기록지에는 4000모 하나하나에 대한 내용이 기록돼 있을 것”이라고 충고했다.

모낭 기록지는 의사의 수술 결과를 평가하는 중요한 잣대가 된다. 또한 학술 발표나 논문의 근거 자료가 될 뿐 아니라 환자에 대한 정확한 의료기록을 남김으로써 추가적으로 탈모가 발생 했을 때 2차 수술을 위해 꼭 필요한 자료다.

NHI뉴헤어 모발이식 센터는 미국 NHI(New Hair Institute)의 한국 분원으로, 기술의 이전뿐 아니라 병원을 운영하고 환자를 진료하는 모든 시스템이 미국과 동일하다.

많은 경우 3000개가 넘는 모낭에 대해 하나하나 모든 기록을 남기는 것은 향 후 국제 모발이식 학회에서 NHI뉴헤어의 성과를 발표하는데, 꼭 필요한 자료가 되기 때문에 수술 과정에서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부분이라고 한다.

유영근 원장은 “국내 대부분의 병원에서는 모낭 하나하나에 대한 기록보다는 이식된 총량의 기록만 하는 경우가 많아, 이식량의 정확한 확인은 사실상 어려운 현실이 안타깝다”라고 전했다. 디지털뉴스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