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Inewhair

대머리 블로그

대머리 블로그

탈모, 두피염을 부르는 잘못된 머리감기 습관 6가지

탈모, 두피염을 부르는 잘못된 머리감기 습관 6가지

안녕하세요.

오늘은 탈모로 11년, 두피염으로 19년째 고생하면서 치료하고 있는 제가,
의사인 제가 머리를 감을 때 꼭 지키는 습관 6가지에 대해서 알려드리겠습니다.

첫 번째,


뜨거운 물로 감지 않습니다.

목욕탕에 가면 뜨거운 탕에서 각질을 불리는 것처럼, 머리도 뜨거운 물로 감으면 피지나 노폐물을 더 잘 씻어낼 수 있다고 생각해서 뜨거운 물로 감고 차가운 물로 헹구는 분들이 적지 않게 계십니다. 뜨거운 물로 머리를 자주 감다 보면 정상적인 기름막도 벗겨지면서 두피 피부 장벽이 허물어질 수 있고 건조해지고 뜨거운 온도 자체가 자극이 되면서 두피염이 생길 수도 있어요.

“머리를 감든, 세안을 하든 미지근한 물, 차갑지도 뜨겁지도 않은 미온수로 처음부터 끝까지 하시는 게 가장 좋고 무난합니다”

두 번째,


두피 마사지는 동작을 크게 하지 않는 게 좋습니다.

두피 마사지는 크게 두 가지 유형으로 나뉩니다.
(1) 보물을 다루듯이 두피는 마사지 하지 않고 머리카락만 쓰다듬으면서 감는 유형
(2) 빨래를 하듯이 손가락 지문으로 박박 감는 유형

두피 마사지를 전혀 안 하면 장기적으로 모낭 주변 피지, 노폐물, 각질 등이 쌓일 수 있기 때문에 적당한 마사지가 중요하긴 한데, 두피에 자극이 될 정도로 박박 감게 되면 오히려 피지 분비가 늘면서 악순환에 빠질 수 있습니다. 동작은 작게 하면서 미세한 움직임으로 골고루 마사지해주는 게 두피 자극도 줄이고 각질, 노폐물 제거에도 효과적입니다. 마찬가지로 양치를 할 때도 좌우 또는 위아래로 강하게 칫솔질을 하면 치아나 잇몸이 쉽게 상할 수 있기 때문에 칫솔은 고정시키고 미세한 진동으로 골고루 닦아주는 게 자극도 줄이면서 훨씬 효과적입니다.

같은 맥락으로, 씨솔트 스케일러 같은 두피에 자극이 될 수 있는 스케일링 제품들도 사용을 피하시는 게 좋습니다.

두피마사지 ; 동작은 작게, 골고루

세 번째,


샴푸 전 두피, 모발에 물을 충분히 적셔준다.

샴푸의 포인트는 최소한의 자극으로 최대의 세척효과를 내는 것입니다. 그러기 위해서는 샴푸 전 두피, 모발에 물을 충분히 적셔주는 것이 좋습니다.

네 번째,

머리의 물기를 닦을 땐 비비지 말고 꾹꾹 누르면서 닦는 게 좋습니다.

머리를 말릴 때 수건으로 두피를 털듯이 말리는 분들이 있는데, 그런 식으로 두피에 자극을 주면서 닦기보다는 가볍게 꾹꾹 눌러서 물기를 제거하는 게 두피 건강에 탈모관리에 훨씬 좋은 습관입니다.

이렇게 닦지 마세요 🙂

다섯 번째,


머리 감는 횟수? 하루 한번? 하루 두번?

머리를 감을 때 모발이 많이 빠지는 것이 두려워서 머리를 꼭 하루에 한 번만 감거나 심지어 이틀에 한번 감으시는 분들이 있는데, 머리를 감을 때 자연스럽게 빠지는 머리들을 이미 빠질 준비를 하고 있던 모발들이기 때문에 크게 걱정하실 필요가 없습니다. 샴푸마다 세정력도 다르고, 사람마다 환경도 다르고 라이프스타일도 다 다르기 때문에 본인에게 가장 좋은 본인만의 루틴을 찾는 게 가장 중요합니다. 저도 지금 거의 10년 가까이 아침저녁 하루에 2번 머리를 감고 있는데, 다른 방면에서 관리도 열심히 해서 그런 것도 있겠지만 머리 감는 횟수를 두 번으로 늘리고 나서 두피 컨디션이 훨씬 좋아졌습니다. 항상 산뜻하게 다니구요 🙂

저 같은 경우 아침에는 샴푸를 먼저 한 상태에서 세안만 하고 금방 다 헹궈내구요, 저녁에는 샴푸로 거품을 내고 샤워까지 다 하고 나서 아침보다는 좀 더 꼼꼼하게 헹궈주고 있습니다.

두피에 쌓인 먼지, 피지, 땀, 노폐물

여섯 번째,

한 번을 감는다면 저녁에 감는 게 좋습니다.

아침에만 하루 한 번만 감으시는 분들은 하루 중에 흘린 땀이나 두피에 엉겨 붙은 노폐물, 먼지, 미세먼지를 그대로 온전하게 갖고 잠자리에 들게 되는데, 이런 게 반복되다 보면 베개 등 주변 환경은 여러 가지 박테리아나 진드기로 넘쳐나게 될 수 있습니다. 따라서 항상 베개 피는 자주 갈아주는 것이 좋고, 그게 힘들다면 새 수건을 베개 위에 깔고 자되 수건 세탁 시 섬유유연제는 사용하지 않는 게 좋답니다.

가급적 저녁에 머리를 감으시고 깔끔한 상태에서 청결한 환경에서 수면을 취하는 게 두피 관리, 탈모 관리에 좋습니다.

오늘은 제가 두피와 탈모 관리를 위해서 실천하고 있는 머리 감기 루틴에 대해서 말씀드렸는데요, 행동으로 옮겨보시면 분명 좋은 결과가 있으실 겁니다.

글 : 김용빈 원장(뉴헤어 모발성형외과의원)
대머리블로그

Facebook
Twitter
Email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