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Inewhair

탈모치료는 피나스테라이드 이후로 더 발전이 없는건가요? 완치가 불가능한걸까요?

탈모치료는 피나스테라이드 이후로 더 발전이 없는건가요? 완치가 불가능한걸까요?

선생님께서는 이쪽 전문 분야의 의사이시니까 탈모 연구가 어떻게 돌아가는지 어느정도는 관심있게 주시하실것 같은데요. 10년 20년 혹은 더 시간이 지나서 학생인 제가 결혼해서 아들을 낳을정도 될시기 되면 탈모의 획기적인 치료제가 나올까요? 불과 몇년전만 하더라도 핸드폰으로 인터넷을 한다는건 상상조차 할수 없었고 더 나아가서 90년대 후반만 하더라도 인터넷이 나오리라고는 생각도 못했고 이제는 해외뉴스를 보면 전세계에서 별에별 일이 다일어나고 말그대로 “무에서 유”를 창조하는 시대인데 탈모는 예전부터 인류가 겪여왔던 문제인데 왜 이렇게 진전이 없을까요? 프로페시아도 어쩌다 전립선 치료제 연구하다가 얻어걸린거고 심지어 탈모의 정확한 원인이 뭔지도 모른다고 하더군요. 연구상은 남성호르몬의 dht 물질과 관련있다고는 알려져있지만 이제는 암도 완치하고 에이즈도 완치기사가 보이는데 왜 이렇게 탈모 연구는 별 소득이 없는걸까요? 요근래 생긴 현대병도 아니고 아주 아주 먼 오래전부터 있었던 병인데도요. 그나마 1년전 신문에서 탈모 신약이라 해서 pgd2라는 물질을 개발해서 2년뒤(2014)에 상용화 한다는 기사를 봤는데 이 연구는 진전이 어떻게 되가고 있는지 혹시 아시나요?? 더불어 아는사람만 안다는 cb0301 이라는 약물도 있던데 이건 언제쯤 상용화 될까요? 문득 너무 답답해서 글 올려봅니다. 프로페시아가 10년 전에 들어온 약으로 알고있는데 10년이면 강산도 변하는 시기인데 아직도 프로페시아 밖에 없는걸보면 10년 뒤에도 20년 뒤에도 30년 뒤에도 탈모 치료는 별 차이 없을것 같다는 생각도 듭니다.

언제 어떤 치료법이 나오게 될 지는 아무도 모릅니다. 말씀하신 암정복이나 에이즈 완치도 매년 언론에서 멀지 않은 것처럼 이야기하지만 실제로 그렇지는 않은 것처럼 말입니다. PGE2를 말씀하신 것 같습니다만, 역시 현재 치료법인 프로페시아나 아보다트보다 월등하다고 말하기는 힘들 것 같습니다. 또하나의 치료옵션이 될 수 있을 것 같긴 합니다. CB0301역시 간간히 소식이 들려옵니다만, FDA승인을 받는 것은 생각보다 쉽지 않습니다. 아무 문제가 없더라도 수년은 걸리는 일이고, 대규모의 임상실험을 진행해야 하므로 비용과 시간이 많이 걸립니다. 그렇지만 프로페시아 이후 아보다트가 나온 것처럼 조금씩 진전하는 것 또한 사실입니다. 희망을 버리지는 마시고 우선 현존하는 치료법으로 계속 치료를 받으시기 바랍니다.

김진오 성형외과전문의 | 미국 모발이식 전문의
NHI뉴헤어 대표원장 | 연세대학교 의학석사/의과대학 외래교수

탈모와 모발이식, 헤어라인교정과 SMP에 대한 모든 정보를 볼 수 있습니다. 시작하기

* 해당 콘텐츠에 대한 저작권과 소유권은 NHI뉴헤어에 있으므로 출처를 밝히지 않은채 무단으로 도용, 게제를 금합니다.

NAVER에서 모발이식과 헤어라인교정 ,SMP와 탈모에 대한 궁금증을 검색해 보세요

Facebook
Twitter
Email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