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Inewhair

대머리 블로그

대머리 블로그

모발이식 직후 이식모가 왜 한번 빠지고나서 자라는건가요?

모발이식 직후 이식모가 왜 한번 빠지고나서 자라는건가요?

지난주에 모발이식을 받았는데 궁금한 점이 있어서 질문드립니다. 이식한 모발이 한번 다 빠지고 나서 자란다고 설명을 들었는데 왜 그대로 자라지 않고 빠지고 자라는건가요? 어떤 경우는 이식모가 탈락하지 않고 그대로 자라는 경우도 있다고 들었는데 어떤 경우 탈락을 하고 어떤 경우 탈락을 안하는건가요?

[모발성장주기: 성장기(anagen) – 퇴행기(catagen) – 휴지기(telogen)]

모발은 모발주기라는 순환주기를 가집니다. 보통 성장기(약 3년) – 퇴행기(약 3주) – 휴지기(약 3개월) 의 주기를 갖는데 각 주기마다 평균 길이가 있지만 사람마다, 또 같은 사람에서도 여러 가지 원인에 의해서 그 길이는 달라집니다. 모발이식 시 이식되는 모발은 대부분 성장기인데, 이식 후 휴지기로 돌입하는 이유가 명확히 규명되지는 않았습니다만, 모낭세포들이 이식과정에서 스트레스를 받아서 그런 것이 아닐까 학계에서는 유추하고 있습니다. 보통 전체 이식모의 70-80% 정도가 이 휴지기로 들어가 빠진 후 다시 나게 되고, 휴지기의 평균 길이가 3개월 정도이므로 수술 후 4-6개월 정도 시기에 가장 많이 탈락한 모발이 올라오게되고, 휴지기의 길이에 따라 6-12개월 사이에 대부분의 이식모가 다시 나게 됩니다. 빠지지 않고 자라는 이식모의 비중이 50% 이상인 분들이 간혹 있기는 하지만 흔하지는 않습니다. 이런 경우 모발이 스트레스 환경에 강하거나, 이식 시 스트레스가 적었을 경우로 짐작합니다.

Facebook
Twitter
Email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