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Inewhair

대머리 블로그

대머리 블로그

마이 리틀 텔레비젼, 피나스테리드 & 미녹시딜 내용 정리

마이 리틀 텔레비젼, 피나스테리드 & 미녹시딜 내용 정리

지난 2019년 8월 2일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에서 여에스더 선생님이 탈모에 대해서 언급하셨습니다. 저도 재미있게 봤는데요, 피나스테리드(finateride), 미녹시딜(minoxidil) 두 가지 약에 대해서 얘기해주셨습니다. 아래에 방송 내용을 정리해보겠습니다.

대표적인 피나스테리드 ‘프로페시아’

1. 피나스테리드

앞머리 탈모, M자형 탈모로 대표되는 남성형 탈모에서는 ‘무조건 피나스테리드’를 먹어야 한다.

가장 효과적인 약이고, 부작용 확률도 2% 미만으로 적다.

부작용은 대표적으로 ‘발기부전’이 있다.

본인의 아들도 탈모가 온다면 먹일 것이다.

단점은 비싸다. 한달에 5만 5천 원 정도.

대표 미녹시딜 ‘로게인 폼’

2. 미녹시딜

정수리 탈모에는 미녹시딜이 좋다.

바르는 미녹시딜은 부지런 하지 않으면 잘 못써서 먹는 미녹시딜 추천한다.

먹는 미녹시딜 가격도 싸다. 한달 만 이천 팔백 원 정도.

1/4로 나눠서 복용하는 것을 권장한다.

고혈압 약이라 부작용 우려할 수 있으나 1/4로 나눠서 먹으면 부작용이 없다.

미녹시딜은 임신하고 큰 관련 없어서 드셔도 된다.

피나스테리드 약의 단점으로 비싼 것을 말씀하셨는데 카피약으로 드시면 한 달 2만 원대, 프로스카를 커팅해서 드시면 한 달 7000원대로 복용 가능합니다.

그리고 먹는 미녹시딜의 효과는 아직 조금 논란이 있습니다. 1/4로 나눠서 복용하는 것 역시 마찬가지입니다.

전에 제가 정리해둔 글이 있습니다.

https://baldingblog.co.kr/2876

먹는 미녹시딜의 탈모치료 효과는

바르는 약으로 유명한 미녹시딜은 먹는 약으로도 나와있는데 경구용 미녹시딜의 효과는 어느 정도일까요? 국소 도포용 미녹시딜은 탈모 치료제로 승인을 받아 널리 사용되고 있지만, 경구용 미녹시딜의 경우 미 FD..

baldingblog.co.kr

여에스더 선생님은 전에 라디오스타에 나오셔서도 탈모 이야기를 하셨었죠. 그 때 남기신 명언이 있습니다.

“쉰이 넘어가면 이목구비 필요없어요. 그니까 머리카락이 좀 풍부하고 피부가 좋으면 필요 없으니까…”

이번 방송에서도 명언을 또 남기셨습니다.

“옷보다 머리카락. 옷 사는 것보다 머리카락이나 피부에 써야 해요. “

동감합니다 🙂

-뉴헤어 대머리블로그-

Facebook
Twitter
Email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